의학상식
  • [한방] 코가 뚫리니 공부가 머리에 쏙쏙 들어와요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mctown
  • 09.02.03 17:00:36
  • 추천 : 0
  • 조회: 411

 

 

코가 뚫리니 공부가 머리에 쏙쏙 들어와요

장주*16세 남학생

얼마전 가을,중3 수험생을 둔 어머님 한 분이 한의원으로 내원한 적이 있다.
원래 공부를 잘하여 특수 고등학교까지 진학할 계획으로 모든 준비를 하고 있었는데 3학년이 되더니 성적이 떨어지고 공부에 집중을 잘 못하는 것 같아 아이를 불러 의논을 하면 작은 일에도 짜증스러워 하고,늘 피곤해 하는 기색이 역력 하였다.

그래서 아이 아빠를 통해 차분한 대화를 해본결과 언제적부터인가 코가막혀서 숨쉬기가 불편하고 잠을 자도 피곤하며 공부에 집중할 수가 없다고 했단다.
설마 그런이유로 공부에 지장까지 받으랴 싶어 반신 반의 하며 뭔가 다른 이유가 있겠지 하는 마음으로 아이를 유심히 관찰하였지만 열심히 하는것 같은 데 성적은 오르지 않는 것이었다.

그래서 부랴부랴 한의원을 찾은것인데 문진및 진맥을 해본결과 평소 몸이 찬 음체질로 면역력이 떨어진 상태에서 찬기운을 접하게 되어 비염이 된 것으로 진단을 내리고 몸의 양기를 도우며 폐를 따스하게 하는 한약으로 한달간 집중치료하여 증상을 완치하였다.

그후 하루 온 종일 막혀있던 코가 뚫려서 공부하기가 아주 편하다는 말을 전해왔다.

지금은 특수고등학교 까지는 아니지만 열심히 공부하여 창원지역의 명문고등학교를  배정받아서 진학할 생각이며 내년부터는 제대로 공부하여 좋은대학에 진학할 준비를 차근 차근 해나갈 것이라며 의욕을 불태우고 있다.

위의 사례처럼 몸의 조그만 증상도 개인의 진로에 막대한 지장을 주기도 한다.
이 어머니 처럼 미리미리 챙겨보아서 뒤 늦은 후회를 하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할 것이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목록 tweet facebook 글쓰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