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교차로 정보를 창원교차로에서 통합 제공합니다.

커뮤니티 FUN
언니쓰 SNS
네이버 블로그
부동산/경제
  • [경제] 창원지역 3분기 근로자 증가세 보여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경남데일리
  • 19.11.07 18:00:07
  • 추천 : 0
  • 조회: 7

서비스업 증가세 주도, 제조업 감소세 지속



창원지역 3분기 근로자 수가 소폭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창원상공회의소(회장 한철수)가 고용정보원 고용보험DB를 바탕으로 ‘2019년 3분기 창원 고용동향’을 7일 조사·발표했다.

조사에 따르면 3분기 창원 근로자(고용보험 가입 근로자) 수는 25만 1,599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3,017명(+1.2%) 증가했다.

업종별 근로자 수는 서비스업 중심으로 꾸준히 증가하는 가운데, 제조업 피보험자 수는 2.2% 감소한 10만 8,398명을, 서비스업 피보험자 수는 4.6% 증가한 12만 9,811명을 기록했다.

제조업 중에서는 ‘식료품’(1,697명, +7.7%), ‘전자부품·컴퓨터·통신장비 등’(6,375명, +1.6%), ‘의료·정밀·광학기기’(3,452명, +1.2%), ‘전기장비’(1만 2,642명, +1.0%) 제조업을 제외한 대부분의 업종에서 근로자 수 감소를 보였다.

특히 창원의 주력 산업이며 근로자 수 비중이 높은 ‘1차금속’(1만 1,281명, -6.7%), ‘자동차 및 부품’(1만 7,570명, -4.1%), ‘기계 및 장비’(3만 495명, -2.2%) 등의 업종의 근로자 수가 비교적 큰 폭으로 감소해 창원 전체 제조업 근로자 수 감소를 이끌고 있다.

반면, 서비스업은 ‘예술·스포츠 및 여가 관련’(2,764명, 33.9%), ‘숙박 및 음식점’(8,468명, +13.7%), ‘교육’(8,482명, +9.6%), ‘보건업 및 사회복지’(3만 3,461명, +8.2%), ‘정보통신’(2,569명, +8.0%), ‘전문·과학 및 기술 서비스’(1만 1,880명, +5.3%), ‘운수 및 창고’(1만 1,000명, +2.7%), ‘도매 및 소매’(1만 4,691명, +2.3%), ‘금융 및 보험’(5,179명, +0.9%) 등 대부분의 업종의 근로자 수가 증가했다.

취업 및 퇴직자 수는 2만 6,740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4.0% 감소했다.

이 중 신입 취업자는 전년 대비 5.9% 감소한 3,192명, 경력 취업자는 3.7% 감소한 2만 3,548명으로 신입과 경력직 모두 취업자 수 감소를 보였다.

퇴직자 수는 2만 6,422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1.7% 증가했다.

퇴직 사유별로 ‘개인사정으로 인한 자진퇴사’가 57.8%로 가장 많았고, ‘계약만료, 공사종료’ 20.9%, ‘회사불황에 따른 인원감축 등’ 12.9%, ‘폐업·도산’ 4.5% 순으로 나타났다.

퇴직 사유별로 계약만료 및 공사종료의 경우, 전체 퇴직자 수 5,509명 중 3,505명이 ‘공공행정·국방 및 사회보장·행정’(1,269명), ‘교육’(1,076명), ‘사업시설 관리·사업 지원’(934명), ‘보건업 및 사회복지’(226명) 등 정부 주도의 공공일자리 부문에 집중되어 있다.

특히, 제조업의 퇴직자 7,910명의 퇴직 사유별로 살펴보면, 회사불황으로 인한 인원감축이 1,608명으로 개인사정에 의한 자진퇴사(4,991명)에 이어 두 번째를 차지했다.

이는 전년 동기 1,296명에 비해 대비 24.1% 증가한 수다. 2018년 3분기(8,219명)와 비교해 전체 제조업 퇴직자 수는 3.9%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회사불황에 따른 인원감축 퇴직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창원상공회의소 관계자는 “제조업 근로자 수 감소가 이어지는 가운데, 3분기에는 기업불황에 의한 인원감축 비중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며, “이는 현재 창원 제조업의 불황이 3분기까지 이어지고 있음을 시사한다.”고 덧붙였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더보기 : 경남데일리 (www.kndaily.co.kr)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