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교차로 정보를 창원교차로에서 통합 제공합니다.

커뮤니티 FUN
언니쓰 SNS
네이버 블로그
창원뉴스
  • 창원시, 강소연구개발특구 현장실사 받아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경남데일리
  • 19.03.15 16:00:18
  • 추천 : 0
  • 조회: 36

기술핵심기관 한국전기연구원에서 발표와 질의응답



   
▲ 창원시는 15일 경상남도와 함께 지정 요청한 강소연구개발특구와 관련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현장실사를 받았다.

창원시는 15일 경상남도와 함께 지정 요청한 강소연구개발특구와 관련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현장실사를 받았다고 밝았다.

15명으로 구성된 강소특구전문가위원들은 창원시를 방문해 주요 현안사항을 청취하고 배후공간 등 현장을 확인했으며, 기술핵심기관인 한국전기연구원으로 이동해 발표와 질의응답 순으로 현장실사를 진행했다.

특히 이날 참석한 허성무 창원시장은 특구와 관련한 주요현안 사항을 설명하고 건의문을 전달하는 등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을 향한 창원시의 강력한 의지를 표명했다.

시는 지난 6월부터 한국전기연구원을 중심으로 창원국가산업단지, 창원국가산업단지 확장구역, 불모산저수지 인근부지 등 모두 1.84㎢의 배후공간을 지능 전기기반 기계융합 산업분야 강소연구 개발특구로 지정받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강소연구개발특구는 연구개발특구의 새로운 모델로 연구인력과 연구투자비 등 연구개발 역량조건을 만족하는 기술핵심기관 주변의 3㎞이내 공간으로 구성되는 소규모 연구개발특구이다.

특구로 지정되면 특구 내 위치한 연구소, 기업 등에 대한 세제감면, 기술사업화 지원과 인프라 구축, 특구개발사업에 대한 각종 부담금 감면을 비롯해 새로운 기술, 제품, 서비스 출시에 대한 규제특례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창원시는 경남 특허 출원의 약37%를 점유하고 있고, 대덕특구 외에 2개의 과학기술 정부출연연구기관을 보유한 유일한 지방도시로서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이 유력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특구지정은 현장실사 후 관련부처 협의와 연구개발특구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오는 6월경 확정될 것으로 전망된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스마트 선도산단 지정과 함께 창원경제의 부흥을 위한 필수요건으로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강소특구가 지정되면 전통 기계산업의 중심지였던 창원국가산단이 4차 산업시대를 이끄는 혁신형 산업단지로 변모되어 창원은 물론 나아가 경남과 국가산업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혜인 기자  hyein8814@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더보기 : 경남데일리 (www.kndaily.co.kr)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